top of page
검색

박물관 추천 음주 습관

☆ 좋은 음주습관 10계명

1. 자신의 주량을 지키며 동료에게 억지로 권하지 않습니다.

2. 알코올 도수가 낮은 술을 마시며 폭탄주는 절대 금합니다.

3. 빈속에 술을 마시지 않습니다.

4. 술을 되도록 천천히 마십니다.

5. 술잔을 돌리지 않습니다.

6. 원치 않을 때는 마시지 않겠다는 의사를 확실히 표현합니다.

7. 매일 계속해서 술을 마시지 않습니다.

8. 조금이라도 음주를 한 후에는 자동차를 운전하지 않습니다.

9. 술자리는 1차에서 끝냅니다.

10. 약을 복용하는 경우 술을 마시지 않습니다.


☆ 일반적인 음주요령

1. 가능한 한 알코올 도수가 낮은 술을 마십니다.

2. 첫 잔은 한꺼번에 마시지 말고 여러 번에 걸쳐 나누어 마십니다.

3. 술을 마시면서 목이 마르면 얼음이 들어 있는 찬물을 마셔서

목마름을 해결하고, 술을 본격적으로 마시기 전에 알코올이 들어 있지 않는 음료수를 미리 마셔둡니다.

4. 술병이나 용기에 붙어 있는 알코올 함량 등 표시를 주의 깊게 관찰하여 자기가 마신 술에 들어 있는 알코올의 부피와 양을 어림잡아 보며 자기의 주량을 지키도록 합니다.

5. 알코올의 장내 흡수 율을 떨어뜨리기 위해 안주를 먹으면서 술을 마시거나 술을 마시기 전에 음식을 먹어 두어 공복이 아닌 상태에서 술을 마십니다.

6. 받은 술잔은 다 마신 다음에 잔을 다시 채우게 합니다.

7. 술잔은 가득 채우지 않습니다.

8. 술을 마시면서 소금기가 많은 짠 스낵을 같이 먹지 않습니다.

9. 술을 되도록 천천히 마십니다.

10. 더 이상 술을 마실 수 없을 때는 "더 이상 마실 수 없다"는 의사를 확실하게 표현합니다.

11. 매일 술을 마시지 않도록 하고 최대한 1주일에 2회 이내로 술자리를 갖습니다.

12. 조금이라도 음주를 한 후에는 자동차를 운전하지 않습니다.

13. 음주를 한 후에는 기계류를 만지거나 작동하지 않습니다.


☆ 가정에서의 음주요령

1. 부모가 자녀에게 모범을 보여 자녀들이 술에 대한 태도와 습관을 올바로 형성하게 돕습니다.

2. 가정에 특별한 일이 있거나 손님이 찾아왔을 경우 술을 맨 먼저 등장시키지 말고 다른 방법으로 시간을 보내다가 부득이한 경우에만 술을 내놓습니다.

3. 되도록 알코올 도수가 낮은 술을 가정에 마련해두어 제공합니다.

4. 술을 마시는 테이블에 얼음과 찬물을 준비해 두어 언제나 자유롭게 마시게 합니다.


☆ 손님들을 초대할 경우

1. 알코올 도수가 낮은 술이나 알코올이 포함되지 않은 음료가 준비되어 있음을 참석자들에게 알려 희망자들이 쉽게 마시게 합니다.

2. 술을 마시는 사람들에게는 마시는 술 한잔에 알코올이 얼마나 포함되어 있음을 알려주어 술을 마시는 사람이 자신의 섭취한 알코올 양을 알 수 있게 해줍니다.

3. 가능한 한 작은 잔으로 술을 마시게 합니다.

4. 마시는 사람 자신이 자기 잔을 다시 채워 마시게 합니다.

5. 안주는 짠 스낵은 지양하고, 다른 여러 가지 음식을 제공하여 같이 먹게 합니다.

6. 술이 과도하게 취한 듯이 보이는 사람은 안전하게 귀가, 또는 같이 자고 갈 수 있게 조치합니다.

7. 손님을 접대할 경우에는 미리 특정한 술을 내놓지 않고 손님의 의향에 따릅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토막소식]전통주, 올 7월부터 주세 50% 인하

<아시아경제>2008-01-02 올 하반기부터 전통주에 대한 주세가 50% 감면되고 그 대상도 과실주에서 민속주와 농민주로 확대된다. 농림부는 2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 주세법 개정안이 지난달 28일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오는 7월1일부터 시행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개정안에 따르면 먼저 현행 주세법과 시행령에서 과실주로 한정돼 있는 지원대상을 전통주로 명시함

[토막소식]올해 술시장 ‘춘추전국시대’<문화일보>2008-01-022008년 술시장은 와인, 전통주, 위스키 등 각종 주류업체들의 마케팅 강화로 춘추전국시대가 될 전망이다.

<문화일보>2008-01-02 2008년 술시장은 와인, 전통주, 위스키 등 각종 주류업체들의 마케팅 강화로 춘추전국시대가 될 전망이다. 2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가장 눈에 띠는 성장을 거듭한 와인은 대중화 추세가 굳어지면서 대기업들까지 와인수입업에 뛰어들고 있다. 소주 저도화와 와인대중화 추세에 밀려 고전을 면치 못했던 전통주업계는 전국에 숨어있는 전통

bottom of page